진딧물방제 2

[베란다텃밭] 열매 채소의 전성기

3포기에 천원주고 심은 오이가 꽃을 피우고 덩굴을 감았습니다. 4월29일만해도 이렇게 작았는데 20일만에 급성장 했습니다. 끈을 블라인드 레일에 연결해 주니 칭칭 잘 감고 올라갑니다. 작은 오이도 달렸습니다. 청양고추와 오이고추인데 키도 많이 크고 꽃도 피었지만 온도가 뒷받침을 해주지못해 열매의 성장이 늦습니다. 초반 진딧물이 창궐해 비눗물로 조치하다 극단의 선택으로 진딧물약을 뿌렸습니다. 요즘은 일정시간이 지나면 독성도 사라지고 잔류하지 않습니다. 더군다나 열매가 맺히기전에 살포하였습니다. 고수는 진딧물이 없다고 포스팅 했으나 그건 잘못된 판단이었습니다.모두 뽑아버리고 화초들만 남겼습니다. 고추꽃입니다. 진딧물로 많이 고생했습니다. 그만큼 결실도 늦습니다. 씨앗으로 파종했던 방울토마토. 지주대가 필요합..

[베란다텃밭] 5월의 첫날 베란다 그리고 반갑지 않은 손님

5월임에도 여름같은 베란다. 바닥생활을 하던 채소들을 장식장 위로 올렸습니다. 훨씬 채광이 좋아졌습니다. 로메인상추와 겨자채는 베란다에서 재배하기에는 때가 지나 모두 뽑고 정비하였습니다.씨앗으로 파종한 방울토마토가 벌써 꽂봉우리가 생겼습니다. 그런데 올것이 왔습니다. 바질과 고추를 살피던 중 꽤 많은 진딧물이 발견되었습니다. 예전에 진딧물과의 싸움에서 패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이번엔 승리를 다짐합니다.불끈~ 베란다라서 농약은 살포할 수 없습니다. 물엿 담뱃물 사용해 보았지만 별 효과를 보지 못했습니다. 이번의 선택은 주방세제입니다. 보통 1:1000비율로 뿌려주면 계면활성제로 인해서 진딧물이 박멸된다고 하는데 저는 믿지 못합니다^^ 종이컵에 물을 담고 주방세제 한방울을 넣은 후 면봉으로 진딧물 서식처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