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Life/강원권

기차 타고 동해 묵호 당일 여행

우중사색 2022. 3. 5. 09:18
반응형

2022.02.19.토

주말 아침 한번도 기차를 타보지 못한 아들과 동해 여행을 위해 덕소역에 도착했습니다.
덕소역은 KTX는 정차하지 않지만 동해로 가는 무궁화호는 종종 정차합니다.

아래와 같은 여정으로 다녀왔습니다.

덕소역 무궁화호 =>동해역 누리호 => 묵호역 => 묵호항 착한대게 ==> 바다 산책 ==> 오뚜기칼국수 ==> 묵호역 KTX이음 ==> 상봉역 경의중앙선 ==> 덕소역

무궁화로가 도착하였습니다. 설레임.

동해역에 도착하였습니다.
동해역에서 묵호로 가기 위해서는 택시,버스 또는 기차를 이용해야하는데 '누리로'를 타보기 위해 기차를 선택했습니다.

'누리로'에 승차하여 한정거장인 '묵호역'으로 이동합니다. 짧지만 밖으로 바다가 보입니다.

 

'대게'를 먹기 위해 이동합니다.

목적지인 '착한대게'에 들렀습니다. 1kg에 9만원서 2kg 좀 넘게 주문하고 자리에 앉았습니다.

단촐하지만 맛있는 기본상이 깔렸습니다.

대게가 나왔습니다. 속이 꽉찬 대게.

여태껐 먹어본 대게 중에 최고인듯합니다. 단맛에 식감이 너무 좋았습니다.

대게볶음밥으로 마무리. 대게볶음밥은 1인분에 2천원 따로 지불해야합니다.

'착한대게' 다음번에도 방문하고 싶습니다.

'대게'를 먹고 '도째비골 스카이밸리'를 걸어봅니다. 예전에는 없었는데 많이 변했네요.

묵호의 명물 '도째비빵'도 구매해 봅니다.

장칼국수를 먹기 위해 '오뚜기칼국수'에 들렀습니다.
'대우칼국수'를 갔었으나 반주를 할 수 없어서 반주가 가능한 '오뚜기칼국수'에 왔습니다.

'만두장칼국수'로 든든하게 속을 채워봅니다.

이제는 집으로 돌아갈 떼. 묵호역으로 KTX를 타기 위헤 이동합니다.

묵호역에서 KTX 이음 19:10분차를 기다립니다.

하루가 짧은것 같지만 긴하루였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