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가고 싶은 날

임신 그리고 똘망이 본문

Bravo My Life/똘망승욱이

임신 그리고 똘망이

봄날처럼 - 우중사색 2008. 9. 27. 12:53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안동의 린산부인과를 다녀왔다.
몸이 좀 이상하다고 하기에 지난주 금요일 임신테스트기를 통해 테스트를 했는데 정확히 두 줄.
그 소식을 나에게 전하며 아내가 울었다. 나도 눈물이 났고. 자식이란 이런거구나...

주위사람들이 임신테스트 후 바로 산부인과에 가면 임신 일수가 얼마 되지 않아 애기집이 안보인다고 좀 늦게 가는것을 권했다. 그 얘길 듣고 1주일 정도 늦쳐서 갔는데 벌써 7주가 지났다고 한다. 많이 자랐다고^^. 의사선생님도 조금 늦게온게 잘한거라고 말씀하시고... 일찍가면 병원을 한두번 더 가야한다는.
심장뛰는 소리도 듣고 머리며 팔이며 얘기를 해주는데 어찌나 신기하고 감동스럽던지.
의사선생님이 친절하고 상세하게 잘 설명해주셔고 더욱 그랬던것 같다.

와이프나 똘망이의 건강만이 전부.
예정일은 5월 초순. 2주 후에 좀더 정확히 알려준다고 한다.

2 Comments
  • 프로필사진 BlogIcon leejacks 2008.09.27 20:21 아 정말 축하헌다. 드디어 너도 아빠가 되는구나..해숙이한테도 축하한다고
    전해주고...잘 해줘라~ 니 음식 잘 하니...잘 해먹이고..ㅋㅋ
    축하해!!



    글고...우리 별이가 나이가 쪼옴 많으니 선배대접
    잘하라고 교육 잘 시키고..ㅋㅋㅋ
  • 프로필사진 가을이 2008.09.28 11:09 별이랑 한두달 차이나겠다.
    나이는 같겠네. ㅋㅋ

    선배대접 해주지...ㅎㅎ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