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Farming Life/반농생활 81

배추의 검은점 먹어도 될까?

결론부터 애기하자면 먹어도 되며 인체에도 무해합니다. 배추 검은점은 깨씨무늬라고도 부르는데 배추를 재배하는 초기에 질소질 비료가 부족하거나 너무 과하게 공급하면서 생기는 현상을 배추의 생리 장애입니다. 김치를 담그면 미관상 좋지않아 꺼릴 뿐이며 배추국이나 마라탕 등에 이용하시면 아무런 문제가 없습니다. ​

Farming Life/반농생활 2021.08.01 (2)

도시 텃밭, 제초 아닌 벌초를 하다

여러 행사 관계로 한달 넘게 가지 못한 텃밭에 주말을 이용해 이른 새벽 들렸습니다. 밭인지 산인지 모르게 변했네요. 옆에 텃밭 농사 지은시는 분들께 넘 죄송해서 제초가 아닌 벌초를 시작합니다. 다이소에서 2천원짜리 낫을 사왔어요. 수풀속에서 '가지'가 자라고 있습니다. 미안하다 '가지'야. 새벽이지만 땀이 비처럼 쏟아집니다. 힘을 내서 풀을 모두 제거했습니다. 옆집도 저와 마찬가지로 텃밭이 산이되어 버렸네요. '아삭이고추'인데 모양이 '풋고추' 같습니다. 양분을 잡초에 모두 빼앗겨서 저렇게 자란것 같습니다. '꽈리고추' 친구들. 수확 시기를 놓쳐 익어갑니다. 엄청 매울것이 예상됩니다. '토마토'는 곁순을 따주지 않아 야생 그자체입니다. 가능한한 모든 잡초를 제거하였습니다. 비닐 멀칭을 할 수 없어 조금만..

텃밭 감자 수확

장마가 오기 전 감자를 수확하기 위해 도심리에 있는 텃밭으로 운동겸 산책겸 배낭을 짊어자고 나섰다. 여름이 한창이라 햇살이 따갑지만 기분이 좋다. 감자 밭인지 풀 밭인지 구분이 되지 않는 텃밭. 몇주간 돌보지 않았더니 제초작업이 아니라 벌초를 해야한다. 목적이 감자 수확이니 우선 땅을 파본다. 감자가 송송 보인다. 4월 중순에 파종을 해서 수확이 조금 이른감은 있지만 생각보다 많이 알을 맺었다. 땀이 등으로 얼굴로 흘러 내리지만 수확의 기쁨이 있다. 감자를 깨고 고추,토마토,기지 근처의 풀을 제거해 주었다.토마토와 고추가 열려 조금 수확을 했다. 이미 수확 시기가 끝난 고수는 예쁜 꽃을 맺었다. 수확한 감자들.크기가 들쑥날쑥하지만 맛이 기대된다. 사놓고 싹난 감자들이 이렇게 변신을 하다니 경이롭다.

텃밭 감자 수확 시기는 언제가 좋을까

텃밭 감자를 4월 초 파종하여 수확 시기를 100일 후 7월 중순으로 산정했는데 이론적으로는 맞지만 다른 조건도 체크해야 합니다. 감자는 파종 후 100일 경과시 수확하지만 아래 수확 조건도 꼭 체크하세요 . 이때는 감자를 수확하자. - 감자 잎의 3분의2가 누렇게 변하고 눕기 시작할 때 - 장마가 시작된다는 예보가 있을 때 - 하지 전후(6월21일) - 위 조건에 해당하지 않으면 파종 100 일 전후 장마로 인해 감자가 썩을 수 있으므로 텃밭에서는 장마 전 수확을 권장해요

옥수수 맛있게 삶는 방법과 효능

국도를 달리다 보면 벌써 옥수수를 쪄서 팔기 시작했더하고요. 찰옥수수의 제철은 7월이지만 벌써 수확되는 옥수수가 있기에 옥수수 삶는 법과 효능에 대해서 알아봅니다. 옥수수 삶는 법법 1. 넉넉한 찜통에 채반 아래까지 물을 넣고, 옥수수의 2~3장을 남기고 엇갈리게 놓습니다. 2. 뚜껑을 닫고 센 불에 20~30분 정도 찐 뒤 10분간 뜸을 들입니다. 3. 바로 먹지 않을 경우 식힌 뒤 냉동실에 보관합니다. 옥수수 껍질은 조리 직전에 벗기는 것이 좋고 배아 부분에 영양이 집중되어 있으므로 알맹이를 뺄 때는 칼을 사용하지 말고, 손으로 빼는 것이 좋습니다. 옥수수를 보관할 때는 껍질을 벗긴 후 삶지 말고 그대로 한 번 먹을 양만큼 팩에 넣어서 냉동실에 보관해두는 것이 좋아요. 옥수수 고르는 법 1. 겉껍질이..

6월 적기 매실주, 매실 장아찌, 매실 엑기스, 매실 설탕 절임 만드는 법

- 매실주 만드는 법 매실주는 소주에 과실을 담가 일정 기간이 지난 후 과실을 건져 내고 숙성시켜야 좋은 품질의 매실주가 된다. 매실주용 과실은 엑기스용의 청매(靑梅)보다 늦은 시기에 수확한 과실을 이용한다. 너무 일찍 수확한 푸른 과실은 매실주 색깔이 나쁘고 쓴맛과 떫은맛이 있으며, 완숙된 과실은 발효가 빠르고 색깔이 고우며 쓴맛(苦味)도 적어 좋지만 혼탁하기 쉽고 신맛(酸味)이 적어 매실주 본래의 가치는 적다. 1. 수확한 과실을 깨끗이 씻은 뒤 독에 넣고 소주를 부어 밀봉 후 40∼50일 지난 다음 과실을 꺼내 숙성시킨다. 2. 술은 숙성기간이 길수록 품질이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설탕을 첨가했을 때는 쓴맛이 제거되나 알코올 양에 비해 매실 양이 많거나 너무 일찍 수확한 과실을 원료로 했을 경우..

삽주가 크고 있어요

몇년 전 홍천밭에 심은 삽주에서 채종한 종자를 포트에 심은지 한달 가량 지났는데 많이 자랐어요. 따뜻한 물에 불려 파종한 것보다 그냥 심은 씨앗들이 발아율이 더 좋은것 같아요. 한 20일쯤 지나 싹을 보였는데 날씨가 따뜻해지니 왕성하게 자라네요. 많이 크지는 않았지만 이번 주말에 홍천밭에 정식할 예정입니다. 3분의2정도가 발아한 삽주 포트. 햇볕이 잘 드는 베란다라 키우기가 수월한 것 같습니다.

[베란다텃밭] 해바라기 개화

3월 중순 파종한 해바라기가 피었습니다. 개화까지 80일 가량 걸렸습니다. 초기부터 왕성한 성장 속도를 보인 해바라기. 화분이 컸더라면 훨씬 크게 자랐고 빨리 개화했을 텐데. 옆에 좀 더 작은 화분에 심은 해바라기는 작은 꽃봉오리가 맺혔습니다. 몸에 비해 화분이 작은 탓에 열심히 물을 줘야합니다. 해바라기도 충분한 수분이 중요합니다.

[베란다텃밭] 오이 수확

6월3일 오이. 오이는 한번 탄력을 받으면 빠르게 자랍니다. 이때 필수적인것이 충분한 수분 공급입니다. 베란다에서는 매일 매일 물을 줘야합니다. 6/12 열흘만에 커진 오이. 팔아도 될만큼 자랐습니다. 똘망이 애기 때(포스팅보기) 키워 본 이후로 베란다에선 두번째입니다. 꽃이 완전히 마르지 않은걸 보면 빠른 생장 속도를 알수가 있죠^^ 수확한 오이입니다. 저녁에 고추장에 찍어 먹었는데 달콤하고 향긋했습니다. 다음 오이 선수도 대기중입니다.

[베란다텃밭] 열매 채소의 전성기

3포기에 천원주고 심은 오이가 꽃을 피우고 덩굴을 감았습니다. 4월29일만해도 이렇게 작았는데 20일만에 급성장 했습니다. 끈을 블라인드 레일에 연결해 주니 칭칭 잘 감고 올라갑니다. 작은 오이도 달렸습니다. 청양고추와 오이고추인데 키도 많이 크고 꽃도 피었지만 온도가 뒷받침을 해주지못해 열매의 성장이 늦습니다. 초반 진딧물이 창궐해 비눗물로 조치하다 극단의 선택으로 진딧물약을 뿌렸습니다. 요즘은 일정시간이 지나면 독성도 사라지고 잔류하지 않습니다. 더군다나 열매가 맺히기전에 살포하였습니다. 고수는 진딧물이 없다고 포스팅 했으나 그건 잘못된 판단이었습니다.모두 뽑아버리고 화초들만 남겼습니다. 고추꽃입니다. 진딧물로 많이 고생했습니다. 그만큼 결실도 늦습니다. 씨앗으로 파종했던 방울토마토. 지주대가 필요합..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