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가고 싶은 날

HTS를 uninstall 할까... 본문

Bravo My Life/다이어리

HTS를 uninstall 할까...

봄날처럼 - 우중사색 2007. 11. 16. 12:33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도 악재.
하락폭이 엄청나다.
신경쓰지말자.
기다리자.
묻어두자.
우량주니 시간이 지나면 자리를 잡겠지.
HTS가 머리속을 복잡하게 한다.
일년을 투자했니 한달을 투자했니. 관망...
주식 소신이 중요하다.
원칙도 중요하다.
그러면 간다.
1 Comments
  • 프로필사진 가을이 2008.03.28 09:18 지금 보면 이건 아무것도 아니었다.
    바닥밑에 지하실이 몇 층 까지 있는것도 몰랐으니.
    1600선.
    많이 배웠고 많이 자숙했다.
    아픔이 있기에 성숙하는 것.
    원칙적으로 투자하자.
댓글쓰기 폼